글보기
제목김나영 Press (누른다)2022-01-27 01:23
카테고리OFFICIAL
작성자 Level 10


억지로 누르고
누르다 시간만 흘러
애꿎은 우리 사이를
더 멀어지게 만들어 버렸어
 
전화하기엔 늦고
문자하기엔 애매한
그냥 또 누르고 누르다
그렇게 잠드는 거지 뭐
 
아침이면 이 밤이
아무것도 아닌 게 될 거라
아무 말도 뱉지 못해
억지로 꾹꾹 눌러
 
내 마음을 누를 것인지
네 번호를 누를 것인지
새로운 내일의 그 아침이
밝아 올 수 있도록 그대여
 
하루 종일 바쁘게
흘러가는 시간 속에
멍하니 나 홀로
달리는 차창 밖을 봐
 
이 밤의 감정 기복이
나를 휘청거리게 해
그래도 괜찮다 괜찮아
그렇게 맘을 눌러
 
아침이면 이 밤이
아무것도 아닌 게 될 거라
아무 말도 뱉지 못해
억지로 꾹꾹 눌러
 
내 마음을 누를 것인지
네 번호를 누를 것인지
그 하찮은 기로에서
빳빳하게 자존심만 세웠지
 
내 마음을 누를 것인지
네 번호를 누를 것인지
 
나 그냥 이대로 잠들어 버릴래
아무 일도 없는 듯이
새로운 내일의 그 아침이
밝아 올 수 있도록 그대여
 
억지로 누르고
누르다 시간만 흘러


댓글
자동등록방지
(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)
연예인 이름 + closet, fashion, style, outfit 으로 검색!